‘수요일은’ 김재환, “워너원 단톡방에 먼저 재밌다는 평 올라오길”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재환,수요일은음악프로

가수 김재환./ 이승현 기자 lsh87@

가수 김재환이 “워너원 멤버들이 있는 단체 카카오톡 대화방에 ‘수요일은 음악프로’를 재밌게 봤다는 연락이 올라왔으면 좋겠다”고 바랐다.

2일 오전 11시 서울 신도림동 신도림 라마다 호텔에서 열린 tvN 음악 예능 ‘수요일은 음악프로’ 제작발표회에서였다.

김재환은 “멤버들은 솔직해서 재미가 없으면 연락을 안한다”며 “멤버들 중 ‘수요일은 음악프로’에 출연하길 원하는 게스트는 윤지성 형”이라고 말했다.

이어 “지성이 형이라고 있다. 지금 군 복무를 하는데 ‘예능 고정 했더라’라며 나한테 한 번 연락이 왔다. 군대에서 재밌게 볼 것이라고 했다”고 덧붙였다.

‘수요일은 음악프로’는 잊혀졌거나 잘 알려지지 않은 신곡들을 토크 게임, 야외 버라이어티 등 다양한 형식으로 소개해주는 음악 예능이다.

‘수요일은 음악프로’는 이날 밤 11시부터 첫 회가 방송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