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미자, 포항 지진 이재민 위해 공연 수익금 7400만원 쾌척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가수 이미자 / 사진제공=투게더엔터에인먼트

가수 이미자가 경북 포항 지진 이재민을 위해 공연 수익금 7400만원을 기부했다.

1일 연합뉴스는 “이미자가 올해 1월 26일 포항문화예술회관에서 펼친 공연 수익금을 지진 피해 이재민을 위해 지정 기부했다”며 “지난 7월 말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포항시에 기부금을 전달했다”고 보도했다.

포항시는 지난달 28일 경남 창원에서 열린 이미자 콘서트 공연장을 방문해 감사패를 전달했다. 기부금은 희망보금자리 이주단지와 개별 임시주택에 사는 이재민 전기요금 지원에 쓸 예정이다.

이미자는 1959년 ‘열아홉 순정’으로 데뷔해 ‘동백아가씨’ 등 수많은 히트곡으로 인기를 끌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