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즈 크리에이터 도티, 방부제 외모 자랑···86년생 맞아?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도티 인스타그램

키즈 크리에이터 도티가 방부제 외모를 자랑했다.

도티는 1일 자신의 SNS 계정에 “초록우산어린이재단 천사데이 행사 출발하기 전 굿모닝”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도티는 알록달록한 색상의 니트를 입고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그는 산뜻한 비주얼을 뽐내며 훈훈한 분위기를 자아내 눈길을 끌었다.

이날 도티는 초록우산 천사데이 캠페인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한편 도티는 MBC ‘전지적 참견 시점’에 출연해 ‘초통령’의 면모를 뽐냈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