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파당’ 최진혁 “의리로 출연, 좋은 기운 받았다” 특별출연 소감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 방송 화면./사진제공=JTBC

배우 최진혁이 꽃미남 무관으로 변신했다.

​최진혁은 지난 30일 방송된 JTBC 월화드라마 ‘조선혼담공작소 꽃파당’에서 양반집 규수 강서윤(손수민 분)이 꿈에 그리던 남자로 특별출연해 여심을 흔들었다.

​강서윤의 이상형과 부합하는 무관으로 등장한 최진혁은 짧은 등장에도 꽃미모를 발산해 눈길을 사로잡았다. 혼처를 찾고 있던 강서윤 앞에 운명처럼 나타난 무관(최진혁 분)은 환한 미소로 “간절한 바람이 있으신 모양입니다”라고 말을 걸며 은은한 설렘을 선사했다.

​최진혁은 소속사 지트리크리에이티브를 통해 “드라마 ‘마성의 기쁨’으로 함께 한 김가람 감독님과의 의리를 위해 특별출연을 결정했다”며 “‘꽃파당’ 촬영 당시 감독님께 좋은 기운들을 많이 받았다. 그 기운을 담아 더 좋은 연기를 보여드리도록 노력하겠다. 앞으로도 많은 관심 부탁드린다”며 특별출연 소감을 전했다.

최진혁은 현재 차기작을 검토 중이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