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는 내 운명’ 강남♥이상화, 꿀 떨어지는 일상 최초 공개···궁금증 ‘UP’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 스틸컷. /사진제공=SBS

가수 강남과 전 스피드스케이팅선수 이상화 커플이 고백부터 연애, 결혼과 프러포즈까지의 풀 스토리를 최초 공개한다. SBS ‘동상이몽 시즌2 – 너는 내 운명’(이하 ‘너는 내 운명’)에서다.

30일 방송되는 ‘너는 내 운명’에는 강남과 이상화의 알콩달콩한 일상이 펼쳐진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강남은 인터뷰 시작부터 “상화가 운동선수로 무뚝뚝해 보일 수도 있지만, 평소에는 애교도 많고 귀엽다”고 말했다. 이에 지지 않고 이상화는 “오빠가 더 귀엽다”고 밝혀 꿀 떨어지는 예비부부의 모습을 보였다.

이상화는 강남에게 직접 화장을 해주며 연신 “귀엽다”를 외쳤다. 심지어 떡볶이를 먹다가 콧물을 흘린 강남의 모습에도 “귀엽다”고 털어놨다.

또한 고백은 누가 먼저 했냐는 질문에 이상화는 거침없이 “나 오빠한테 호감 있다”고 먼저 마음을 표현했다고 답했다. 그의 과감한 고백에 스튜디오에서도 “멋있다”는 반응이 이어졌다.

이어 결혼을 결심한 이유에 대해 이상화는 “작년에 너무 힘들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 시기에 이상화는 무릎 부상으로 은퇴의 기로에 있었던 것. 그는 누구한테도 털어놓을 수 없었던 이야기를 강남에게 털어놓았다고 했다.

이때 강남의 말 한마디에 이상화는 결혼을 결심했다고 밝히며 눈물을 흘렸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너는 내 운명’은 30일 밤 11시 2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