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운 우리 새끼’ 김종국X유세윤, 분노유발 MV 촬영 현장···앙숙 케미 大폭발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미운 우리 새끼’ 스틸컷. /사진제공=SBS

가수 터보와 UV의 협업 그룹인 터브이의 뮤직비디오 촬영 현장이 공개된다.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다.

29일 방송되는 ‘미운 우리 새끼’에는 겁을 상실한 ‘뼈그맨’ ‘종국 잡는 놈’으로 유명한 개그맨 유세윤이 야외 어린이 물놀이장에 김종국을 불러낸다. 알고 보니 얼마 전 발표한 터브이의 노래 ‘빠지러’ 뮤직 비디오를 찍기로 한 것.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세윤은 그동안 머리 강타, 삼겹살 지방 ASMR 등 ‘김종국 담력 훈련’으로 김종국을 여러 번 화나게 했다. 그는 이번에도 뮤직 비디오 감독으로 등장해 김종국의 역대급 분노를 유발했다.

특히 유세윤은 이번 뮤직 비디오 촬영을 위해 거액을 들여 준비한 특수 세트로 김종국에게 연예계 생활 최악의 굴욕을 안겼다. 이에 분노가 폭발한 김종국은 촬영 도중 유세윤과 수중 난투극을 벌였다. 두 사람의 피 터지는 앙숙 케미에 스튜디오 패널들은 웃음을 참지 못해 눈물을 보였다.

한편 터브이의 뮤직비디오를 위해서 스페셜한 배우도 지원 사격에 나섰다. 불꽃 연기력과 특급 개인기을 겸비한 배우의 활약으로 배우 이병헌, 장혁 등 김종국의 황금 인맥이 즉석에서 소환됐다. 이병헌과 용띠 클럽 멤버들이 김종국에게 직접 극찬한 스페셜 배우가 누구인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미운 우리 새끼’는 29일 밤 9시 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