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기, 악플러에 법적 대응···”협의나 선처 없다”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가수 겸 배우 이승기. /텐아시아DB

가수 겸 배우 이승기가 악플러들에게 법적 대응을 예고했다.

소속사 후크엔터테인먼트는 29일 공식 SNS를 통해 “당사는 소속 아티스트인 이승기씨에 대한 무분별한 악플 및 악플러의 행위가 더는 묵과할 수 없는 수준에 이르렀다고 판단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2016년 7월 16일에도 악의적인 루머를 유포한 이들에 한해 100여 건에 고소를 진행했다. 현재 취합된 악플과 악플러들의 자료는 지난 26일 법무법인에 넘어간 상태다.

또한 소속사는 “당사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악플러들에 대한 모니터링을 통해 소속 아티스트를 향한 허위사실 게재, 모욕, 명예훼손 등 악의적인 비방 행위가 발견될 경우 지속적으로 법적 대응을 이어갈 것입니다. 모든 행위에 대해서는 어떠한 협의나 선처도 없이 법에 따라 처벌받게 될 것을 다시 한번 알려드립니다”라고 강조했다.

이승기는 SBS 금토드라마 ‘배가본드’에 출연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