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원희룡 지사, ‘도플갱어’ 배도환과 만났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

‘닮은꼴’로 주목받은 배우 배도환과 원희룡 제주도 지사가 만났다.

오는 29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에서는 그동안 도플갱어로 지목된 원희룡 지사와 배도환의 만남이 담긴다.

‘사장님 귀는 당나귀 귀’의 녹화 현장에 나타난 배도환은 “태풍이 불어서 늦었다”며 자연스럽게 원희룡 지사의 자리에 앉았다. 헤어스타일은 물론 넉넉한 정장 차림까지 원 지사와 높은 싱크로율을 보여줬다. 능청스러운 연기까지 더해 MC 전현무, 김숙은 의심도 하지 않고 감쪽같이 속았다고 한다.

이어 뒤늦게 등장한 원희룡 지사 역시 자신의 자리에 앉아 있는 배도환을 목격하고 “누가 거울을 갖다 놨느냐”며 잠시 혼란스러워하는 듯한 반응을 보여 폭소를 자아냈다.

방송에 앞서 공개된 사진에는 웃는 표정까지 꼭 닮은 원희룡 지사와 배도환의 모습이 담겼다. 쌍둥이 같은 두 사람의 만남이 어떤 재미와 시너지를 빚어낼지 주목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