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뮤, 새로운 성숙을 향한 항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악뮤. / MBC ‘쇼!음악중심’ 방송화면

남매듀오 악동뮤지션(악뮤)이 2년 2개월 만에 돌아왔다. 묵직한 울림이 있는 노래로 다시 한 번 대중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악뮤는 28일 오후 방송된 MBC 음악 프로그램 ‘쇼!음악중심’에서 세 번째 정규 음반 ‘항해’의 타이틀곡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와 ‘물만난 물고기’를 불렀다.

해병대에서 군 복무를 하면서 이번 새 음반을 완성했다는 이찬혁은 한층 성숙한 매력으로 시선을 모았고, 이수현은 여전히 청량한 목소리로 곡의 맛을 살렸다.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는 2017년 이찬혁이 군입대 직전 참여한 음악 축제에서 부른 미완성곡을 편곡해 타이틀곡으로 정했다. 차분하고 애틋한 분위기로 이별에 대한 이야기를 풀어냈다.

악뮤는 새 음반을 발표하자마자 각 음원차트의 1위를 휩쓸며 인기몰이 중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