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호감도 호감으로 바꾸는 삶의 열정”···함소원, 오랜만에 본 선플에 ‘감격’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함소원 인스타그램

배우 함소원이 선플에 대한 감사 인사를 전했다.

함소원은 27일 자신의 SNS 계정에 “#살다가 #이런 #선플을 #발견하네요 #감사합니다”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은 함소원, 진화 부부의 기사에 달린 선플을 캡처한 화면이다. 댓글에는 “어떤 악플에도 꿋꿋해서 좋다. 비호감도 호감으로 바꿔놓는 삶의 열정. 귀여운 청년 진화가 와이프 잘 얻었다. 인생 길게 보면 그렇다는 것. 임금들도 다 누나와 결혼했다는 사실”이라는 내용이 담겨있다.

또 다른 댓글에는 “생각이 정말 바른 언니라서 너무 멋있다. 그리고 사람들 너무 신경 쓰지 마라. 관리 안하면 또 안 한다고 욕할 거 같으니까”라고 쓰여있다.

함소원은 지난달 27일 방송된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에서 악플을 언급할 정도로 상당한 스트레스를 받고 있다. 그는 악플 사이에서 발견한 선플에 감격한 듯 네티즌에게 고마움을 표했다.

함소원은 ‘아내의 맛’에 남편 진화와 함께 출연 중이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