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기안84, 가수가 꿈이었던 ‘초딩84’로의 시간여행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나 혼자 산다’ 스틸./사진제공=MBC

기안84가 초등학교 친구들과 함께 은사님을 만나러 간다.

27일 방송되는 MBC ‘나 혼자 산다’에서 기안84와 친구들은 초등학교 6년 동안 미술을 가르쳐줬던 선생님의 퇴임을 함께 기념하기 위해 식당으로 향한다. 선생님을 만난 기안84와 친구들은 마치 초등학교 교실로 돌아온 듯한 기분으로 지난 시간을 떠올리며 추억을 곱씹는다.

기안84와 친구들은 선생님을 위한 장기자랑을 선보인다. 초등학교 시절 가수가 꿈이었던 기안84는 생각지 못한 선곡에 간드러진 미성으로 장기자랑을 흡사 팬 미팅 현장으로 만든다. 기안84가 어떤 노래로 선생님에 대한 마음을 전달했을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기안84는 선생님께 드릴 특별한 선물도 준비한다. 이 때 선생님과 나눈 속 깊은 대화는 묵직한 감동을 선사할 예쩡이다.

따뜻한 웃음과 감동이 가득한 기안84의 시간여행은 이날 오후 11시 10분 방송되는 ‘나 혼자 산다’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