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댓글 뉴스] 팬들 울린 핑클, 이젠 콘서트로 웃게 하자

[텐아시아=TV텐 영상취재팀 한나라 기자]

한 주간 가장 뜨거웠던 뉴스를 댓글로 알아 보는 개그맨 겸 기자 황영진의 ‘텐아시아 댓글 뉴스’.

텐아시아 ‘댓글 뉴스’가 14년 만에 완전체 무대를 선보인 핑클에 대한 누리꾼들의 반응을 살펴봤다.

핑클이 14년 만에 완전체 무대를 선보여 팬들을 울렸다.

지난 22일 JTBC예능 ‘캠핑클럽’에서는 핑클이 팬들과 특별한 이벤트를 즐기는 모습이 그려졌다. 핑클은 이벤트를 위해 본인들이 직접 아이디어를 나누며 기획했다. 팬들에게 직접 만든 빵과 커피를 나눠주며 인사하는 자리를 시작으로 운동회, 바베큐 파티까지 팬들과 즐거운 시간을 가졌다.

해가 지자 핑클은 스페셜 스테이지를 통해 14년 만에 다함께 무대에 올랐다. 데뷔곡 ‘블루레인’으로 무대를 시작한 핑클은 ‘당신은 모르실거야’, ‘내 남자친구에게’ 등 많은 사랑을 받았던 곡들을 선보였다. 팬들과 시청자들은 다시 볼 수 없을 줄 알았던 핑클의 완전체 무대에 감격의 눈물을 흘렸다.

이에 누리꾼들은 ’14년 만에 핑클 완전체 공연을 TV로나마 볼 수 있어서 뭉클하고 행복했다’, ‘그 시절 우리가 사랑한 소녀들, 14년 만에 핑클 공연을 볼 수 있다니 이제 죽어도 된다’, ‘핑클 팬은 아니었지만 가슴이 뭉클하다, 핑클 짱!’ 과 같은 반응을 보이고 있다.

‘댓글 뉴스’의 MC 황영진은 “핑클이라 쓰고, 레전드라고 읽자”며 오랜만에 돌아온 핑클의 무대에 감탄을 금치 못했다.

TV텐 영상취재팀 한나라 기자 tenpla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