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박나래X성훈, DJ불나방의 압도적 쉐이킹…춤의 세계에 홀릭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MBC ‘나 혼자 산다’ 영상 캡처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와 성훈이 못 말리는 업텐션으로 ‘DJ 불나방‘의 무대 퍼포먼스를 위해 화끈한 춤을 준비한다.

27일 방송될 ‘나 혼자 산다’에서 박나래와 성훈은 디제잉 무대를 위해 화사의 연습실을 찾아가 춤을 배운다. 불타는 열정으로 똑같이 춤을 배웠지만 박나래와 성훈은 극과 극의 몸짓으로 웃음을 자아낸다.

박나래는 연습 후반부에 참여했음에도 불구하고 도착하자마자 보여주는 독보적인 꿀렁거림으로 무지개 댄싱 머신의 면모를 뽐냈다. 그는 댄서들이 보여주는 시범에 몸을 가만히 있지 못하고 명불허전 나래코기 바운스를 펼치며 충만한 필을 자랑했다. 그러면서 안무 연습 중 갑자기 헤매는 모습으로 보는 이들의 웃음을 터뜨렸다.

성훈은 빠져나갈 수 없는 칭찬 지옥에 갇혀 핵인싸 춤의 세계로 빠져들었다. 몸과 소통이 안 돼 계속해서 삐걱대는 그에게 댄서들의 환호성 리액션은 극강의 자신감을 심어줘 몸을 움직이게 만들었다.

유행하는 춤동작을 배우던 그는 누구도 따라 할 수 없는 뉴핵인싸 춤 ‘용녀댄스’를 창조해 숨겨왔던 끼를 발산했다. 이를 보던 댄서들은 엄지를 치켜들기도 했다. 과연 그가 보여준 엄청난 댄스의 정체가 무엇일지 궁금해진다.

개성을 담은 두 사람의 춤은 27일 오후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