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런닝맨’ 팬미팅 ‘런닝구’, 10월 특별 편성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런닝맨’ 팬미팅 ‘런닝구’. /사진제공=SBS

SBS가 ‘런닝맨’의 9주년 팬미팅 ‘런닝구’ 공연실황을 오는 10월 한 번 더 특별 편성해 방송한다.

‘런닝구’ 팬미팅은 ‘런닝맨’ 9주년을 맞이해 제작진과 멤버들이 3개월간 준비해 처음으로 국내 팬들에게 선보인 팬미팅이다. 멤버들의 개별 무대는 물론 단체 군무와 ‘런닝맨’ 주제곡, 그리고 톱 아티스트들과 합동무대까지 공개했다.

지난달 26일 진행된 ‘런닝구’ 팬미팅에는 2400여명의 팬들이 참여해 멤버들과 뜨겁게 호흡했다. 송지효·양세찬·넉살&코드 쿤스트는 ‘효찬공원’을 결성해 특급 게스트 윤미래와 함께 ‘봉주르 하이’를 열창했고 ‘핑코빛’이라는 팀명의 지석진·이광수·에이핑크는 중독성 강한 댄스곡 ‘Party’로 분위기를 끌어올렸다.

유재석·전소민·소란이 뭉친 ‘전소란과 유재석’은 전소민의 경험담을 담은 ‘이제 나와라 고백’으로 최고 데시벨 기록을 세웠다. 발라더 거미와 김종국, 그리고 하하가 뭉친 ‘F-킬러’는 ‘raise your voice’로 명불허전 발라드 무대를 꾸몄다.

방송 직후 이들의 무대는 뜨거운 반응을 이끌어냈다. 시청률은 ‘런닝구’ 특집 기간 동안 3주 연속 상승세를 탔다. 김종국이 솔로무대에서 부른 알라딘 OST ‘Speechless’ 영상은 한 포털에서만 75만뷰를 돌파했다. 멤버 단체군무 영상은 50만뷰를 훌쩍 넘겼다. 아티스트들과의 합동무대 영상들도 평균 조회수보다 높은 10만뷰를 상회했다.

‘런닝구’ 음원은 주요 음원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수익금은 전액 기부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