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기안84, 웬일로 멀끔한 차림…고향 친구와 추억 찾기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나 혼자 산다’ 기안84. /사진제공=MBC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기안84가 초등학교 친구들과 함께 동심으로 돌아간다.

오는 27일 방송될 MBC 예능 프로그램 ‘나 혼자 산다’에서 기안84가 평소와 달리 말끔하게 차려입고 초등학교 친구들을 보기 위해 어릴 적 살았던 고향을 찾아간다.

기안84는 모교로 가는 골목에서 어린 시절 매일 먹고 싶었던 그 때의 분식집을 발견하고 반가운 마음에 추억의 떡볶이와 볶음밥까지 야무지게 먹었다. 모교에 모인 기안84와 친구들은 유년시절 함께했던 이야기를 나누며 가장 돌아가고 싶은 시절의 추억을 새록새록 떠올렸다. 친구들이 가져온 졸업앨범과 사진들에서 속속들이 발견되는 ‘초딩84’의 모습은 웃음을 자아냈다.

이제는 어른이 된 기안84와 친구들은 건강, 재테크 등 현실적인 이야기들을 주고받았다. 그러다 기안84는 만화계의 ‘거장84’를 꿈꾸게 됐다. 그 사연은 무엇일지 궁금증을 불러일으킨다.

기안84의 유년시절 추억 가득한 에피소드는 오는 27일 오후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