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혜미, 오늘(26일) 마지막 싱글 ‘이 밤’ 발매…”유가족의 뜻, 잊지 말고 기억해주길”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고(故) 우혜미. / 제공=다운타운이엔엠

가수 고(故) 우혜미의 유작이 된 마지막 디지털 싱글 ‘이 밤’이 26일 오후 6시 각 음악사이트를 통해 공개된다.

소속사 다운타운이엔엠에 따르면 신곡 발매는 유가족의 뜻이다. 독특한 음색과 매력으로 자신만의 음악 색깔을 보여준 우혜미는 지난 21일 세상을 떠났다. ‘이 밤’은 우혜미가 오는 10월 발표하려고 한 노래다. “많은 사람들이 언제나 음악을 사랑했던 우혜미의 노래를 잊지 말고 기억해 줬으면 좋겠다”는 유가족의 뜻에 따라 발매를 결정했다고 한다.

다운타운이엔엠의 관계자는 “고 우혜미의 부모님은 더불어 ‘조문해 준 분들과 혜미의 가는 길을 기도해 준 분들 모두에게 감사드린다’고 했다”며 “이 곡이 남아있는 이들에게 조금이나마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