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관 구해령’ 신세경X차은우, 눈물 젖은 입맞춤…‘이대로 새드 엔딩?’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신입사관 구해령’ 스틸./사진제공=MBC

MBC ‘신입사관 구해령’에서 신세경과 차은우가 눈물 젖은 입맞춤을 나눈다.

지난 25일 방송된 ‘신입사관 구해령’에서 구해령(신세경 분)은 김일목의 사초에 대해 언급하며 20년 전 과거에 대한 진실을 밝혀 달라는 상소문을 올렸다. 이림(차은우 분)도 왕세자 이진(박기웅 분)을 찾아가 진실 규명을 부탁했지만, 이진은 이를 거절했다.

이런 가운데 ‘신입사관 구해령’ 측은 26일 해령과 이림의 애절한 모습이 담긴 스틸컷을 공개해 시선을 사로잡는다.

공개된 사진 속 해령은 북받쳐 오르는 감정을 주체할 수 없다는 듯 눈물을 쏟아내고 있다. 이림은 해령을 향한 마음을 단념한 듯 무표정으로 밤하늘을 보고 있어 두 사람의 사랑이 어떻게 될지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신입사관 구해령’ 측은 “해림이들의 로맨스 실록은 어떻게 끝맺을지 마지막까지 지켜봐 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신세경, 차은우, 박기웅이 출연하는 ‘신입사관 구해령’은 26일 오후 8시 55분 최종회가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