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일전자 미쓰리’ 혜리, “선심아 시작이다”···본방 사수 독려샷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혜리 인스타그램

배우 혜리가 tvN 수목드라마 ‘청일전자 미쓰리’의 본방 사수를 독려했다.

청일전자 미쓰리는 위기의 중소기업 청일전자 직원들이 삶을 버텨내며 함께 성장하는 과정을 담은 드라마.

혜리는 25일 자신의 SNS 계정에 “무더운 여름날 뛰고 또 뛰었던 #청일전자미쓰리 오늘 D-day 설레는 마음으로 기다렸습니다! 많은 분이 좋아해주시를 바라며… 선심아 시작이닷!!!!!!!!”이라는 글과 함께 한 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혜리는 흐트러진 머리에 반 뿔테 안경을 쓰고 있다. 그는 한 손에 파일 집을 들고 업무에 지친 듯 멍한 표정을 짓고 있어 눈길을 끌었다.

혜리는 극 중 청일전자의 말단 경리에서 대표 이사로 승진한 이선심 역을 맡았다.

청일전자 미쓰리’는 25일 밤 9시 30분 처음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