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사(WESA) 페스티벌’, 오는 27~28일 개최…세계 사운드 아티스트 총출동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위사

세계의 사운드 아티스트들이 총출동하는 ‘위사(WeSA, We are sound artists)’가 오는 27일과 28일 서울 강남구 플랫폼 L컨템포러리 아트센터에서 열린다.

올해로 6회 째를 맞는 ‘위사’는 지난 5년간 유망 신인 사운드 아티스트들을 배출하고 수십여 팀의 국내외 아티스트들을 소개하며 사운드 아티스트의 생태계를 조성해왔다.

올해는 헤드라이너인 프랑스 출신 프랭크x안투완을 비롯해 한국이 배출한 글로벌 미디어 아티스트 그룹 태싯그룹 등 다양한 국내외 사운드 아티스트들이 한자리에 모일 예정이다.

페스티벌의 헤드라이너 프랭크x안투완은 여러 예술 장르를 넘나들며 다재다능한 재능을 펼치고 있는 프랑스의 사운드 아티스트 프랑크 비그루 (Frank Vigroux), 세계 최고의 사운드 페스티벌에서 수십여 차례 수상한 화려한 경력의 프로그램 아티스트 안투완 슈미트(Antoine Schmitt)의 협업 프로젝트로, 전세계를 매료시킨 이들의 첨단 사운드 예술을 보여 직접 만날 수 있다.

아울러 국내외 유수 페스티벌들에 출연하며 남다른 존재감을 보여준 한국 미디어 아티스트 태싯그룹 역시 이번 ‘위사’를 통해 신작을 발표할 예정이어서 더욱 주목받고 있다. 이들은 21세기 새로운 예술을 만든다는 비전 아래 2008년 결성된 미디어아트 공연 그룹으로, 멀티미디어 공연과 인터액티브 설치, 컴퓨터 프로그래밍에 의한 알고리즘 아트 등의 다양한 작업을 펼치고 있다.

또한 최근 떠오르고 있는 전자 음악 기획단체 ‘WATMM’ 출신의 아티스트들인 기술부, Hyejin Shin x CLAUDE, 송영남 등도 참여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