악뮤 이찬혁 “‘항해’의 목표는 다음 음반 이미지 구축”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악동뮤지션 이찬혁(왼쪽), 이수현. / 제공=YG엔터테인먼트

“이번 음반의 목표는 다음 음반의 이미지를 구축하는 것입니다.”

그룹 악동뮤지션(악뮤)의 이찬혁이 25일 오후 2시 서울 청담동 씨네시티 더 프라이빗 시네마에서 열린 세 번째 정규 음반 ‘항해’의 발매 기자간담회에서 ‘목표’를 묻자 이같이 답했다.

악동뮤지션의 새 음반 발표는 2017년 7월 내놓은 ‘서머 에피소드(SUMMER EPISODE)’ 이후 약 2년 2개월 만이다. 타이틀곡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를 비롯해 ‘뱃노래’ ‘물 만난 물고기’ ‘달’ ‘프리덤(FREEDOM)’ ‘더 사랑해줄걸’ ‘고래’ ‘밤 끝없는 밤’ ‘작별 인사’ ‘시간을 갖자’ 등이 담겼다.

이찬혁은 “군 생활을 하면서 만든 노래를 엮어 이번 새 음반을 완성했다. 다양한 모습을 보여드리는 것도 좋지만, ‘성장’에 집중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이번 음반으로 활동하면서 다음 음반에 들어갈 노래를 할 수 있도록 진화하는 것이 목표”라고 힘줘 말했다.

이수현은 “모순일 수 있지만 음반의 성적은 신경 쓰지 않지만 많은 사람들이 들어주면 좋겠다. 우리가 만든 노래를 듣고 어떤 감정을 느끼는지가 더 중요하다. 마음으로 들어주시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2017년 이찬혁이 입대 직전 참여한 ‘썸데이 페스티벌’에서 불러 호응을 얻은 ‘어떻게 이별까지 사랑하겠어, 널 사랑하는 거지’는 헤어진 연인의 이야기를 다룬 곡이다. 이찬혁은 가사에 집중할 수 있도록 편곡했고, 이번 음반의 타이틀곡으로 정했다.

악동뮤지션의 새 음반은 이날 오후 6시 공개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