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못남’ 유민상, 첫 데이트 시작···소개팅녀 한다인과 핑크빛 기류 형성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N ‘연애 못하는 남자들’ 스틸컷. /사진제공=MBN

개그맨 유민상의 첫 데이트가 베일을 벗었다. MBN ‘연애 못하는 남자들’(이하 ‘연못남’)에서다.

25일 방송되는 ‘연못남’에는 유민상과 소개팅녀 한다인의 첫 데이트가 펼쳐진다.

지난 방송에는 출연진 중 유일하게 소개팅 애프터 신청에 성공한 유민상을 위해 MC 박명수와 세 멤버가 데이트 준비를 도왔다. 이들은 바쁜 스케줄에도 유민상의 데이트 성공을 위해 진지하게 임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유민상은 멤버들의 노력에도 시작이 좋지 않았다. 그는 데이트 당일 1시간 30분을 지각해 아슬아슬한 데이트를 예고했다. 이후 데이트 장소에서도 가는 곳 마다 예상치 못한 돌발 상황들이 벌어져 유민상을 당황케 했다.

하지만 유민상은 특유의 자상함과 편한 매력을 뽐내며, 한다인과의 관계에 핑크빛 기류를 형성했다. 두 사람은 소개팅 후 주변 반응에 대해 말하며, 진솔한 대화를 이어나갔다.

또한 유민상은 한다인의 남자사람친구 이야기에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그는 “이성 간에 친구는 없다”고 단언했다. 이어 자신의 외모에 대해 “호박에 줄 긋는다고 수박이 되진 않는다”고 말하자 “누가 호박인가?”라며 발끈하는 한다인에 감동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연못남’은 25일 밤 12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