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최민호, 학도병 모습 그대로 재현

[텐아시아=우빈 기자]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 최민호 / 사진제공==워너브러더스 코리아

그룹 샤이니 겸 배우 최민호가 69년 전 학도병의 모습을 재현했다.

최민호는 오늘(25일) 개봉하는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에서 최성필 역을 맡아 연기를 펼쳤다.

최성필은 위기 상황이 닥칠 때마다 솔선수범하며 학도병을 이끄는 분대장으로, 학교 대표 수영 선수 출신 이력이 있는 만큼 작전 초반 장사리 해안가 상륙을 성공시키는데 크게 기여를 하는 인물이다.

영화 스틸 속 최민호는 서정적인 분위기의 눈빛부터 절박함이 그대로 느껴지는 표정까지 캐릭터가 갖고 있는 다양한 감정들을 고스란히 드러냈다.

특히 현장 관계자에 따르면 최민호는 촬영 중 영하의 날씨에도 바다에 거침없이 입수하고, 극한의 상황에서도 열정적으로 임한 것은 물론, 함께하는 배우들을 살뜰히 챙겨 촬영장을 훈훈하게 이끌었다고 전해졌다.

영화 ‘장사리 : 잊혀진 영웅들’은 인천상륙작전 하루 전, 장사리 해변에서 후방을 교란하기 위해 은밀하게 펼쳐진 장사상륙작전을 그린 작품으로, 학도병들의 치열했던 전투를 긴장감 있고 담백하게 담아내 많은 관심을 모으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