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셀럽파이브 vs 조세호, 폭로가 난무한 디스전 펼쳐···’눈길’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스틸컷. /사진제공=MBC

그룹 셀럽파이브(송은이, 신봉선, 김신영, 안영미)와 개그맨 조세호가 파격적인 디스전을 펼친다.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다.

25일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에는 신곡 ‘안 본 눈 삽니다’를 발표하며, 발라드에 도전한 셀럽파이브의 또 다른 매력을 공개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셀럽파이브 내 메인 보컬, 댄서, 래퍼, 비주얼을 가리기 위한 치열한 경쟁이 벌어졌다. 셀럽파이브는 메인 래퍼의 타이틀을 얻기 위해 디스전에 참가해 조세호에게 디스 랩을 선보였다.

그중 신봉선은 “타 예능프로그램에서 만났을 때, 집에 초대한다고 해놓고 지금까지 나를 피한다”며 폭로했고, 김신영은 “날 지켜준다고 해놓고, 내가 진행하던 ‘주간아이돌’ MC 자리를 꿰찼다”고 털어놨다. 이 외에도 셀럽파이브 멤버들은 수위를 넘나드는 폭로전으로 조세호의 진땀을 뺐다.

또한 셀럽파이브는 메인 보컬의 타이틀을 얻기 위해 목소리만으로 MC 남창희의 심장 박동 수 높이기에 나섰다. 이들은 노래방 애창곡 1위인 김현정의 ‘그녀와의 이별’을 부르며 남창희의 심장을 뛰게 했고, 의외의 결과로 출연진이 깜짝 놀랐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주간아이돌’은 25일 오후 5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