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니티 모여라”…강다니엘, 11월 국내 첫 단독 팬미팅 개최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강다니엘의 국내 팬미팅 포스터 / 사진제공=커넥트엔터테인먼트

가수 강다니엘이 국내 첫 단독 팬미팅을 개최한다.

강다니엘은 지난 24일 공식 SNS 채널을 통해 오는 11월 23~24일 일산 킨텍스에서 열리는 국내 첫 단독 팬미팅 ‘KANG DANIEL FAN MEETING : COLOR ON ME IN SEOUL’ 포스터를 공개했다.

이번 팬미팅은 솔로 데뷔 앨범 ‘color on me’ 발매 후 전 세계 팬들과 만나 소통하며 강다니엘만의 색을 찾아나가는 여정을 담아낸 ‘KANG DANIEL FAN MEETING : COLOR ON ME’의 서울 공연이다. 지난 8월 싱가포르에서 투어의 첫 신호탄을 쏘아 올린 후 방콕, 타이베이, 쿠알라룸푸르를 마쳤으며, 앞으로 마닐라, 홍콩 2개 도시에서 팬미팅을 이어간다.

강다니엘은 긴 공백을 기다려 준 팬들에게 잊지 못할 특별한 시간을 선물하기 위해 다채로운 콘텐츠로 무대를 채울 예정이다.

팬미팅 티켓 예매 일정 및 자세한 공연 안내는 추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강다니엘은 무대 위 강다니엘이 아닌, 낯선 상황 속 새로운 체험을 통해 성장하는 강다니엘의 평범하면서도 특별한 일상을 담은 자체 제작 유튜브 콘텐츠 ‘컬러풀 다니엘'(Colorful Daniel)을 만들어 오늘(25일) 저녁 6시 싱가포르 에피소드를 담은 첫 화를 공개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