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트와이스 다현 “사춘기 온 모모, 눈으로 욕한 적 있어”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JTBC ‘아이돌룸’ 스틸컷. /사진제공=JTBC

그룹 트와이스(나연, 정연, 모모, 사나, 지효, 미나, 다현, 채영, 쯔위)에게 사춘기가 찾아왔다. JTBC ‘아이돌룸’에서다.

24일 방송되는 ‘아이돌룸’에는 여덟 번째 미니앨범 ‘Feel Special’로 6개월 만에 돌아온 트와이스가 출연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트와이스는 모모의 ‘모춘기’에 이어 멤버들에게 사춘기가 왔다고 털어놨다. 모모는 “최근 리더인 지효에게 사춘기가 찾아왔다”고 밝혔다. 이에 지효는 “‘모춘기’가 너무 심해서 지고 싶지 않았을 뿐”이라고 해명했다. 다현도 “모모 언니는 눈으로 욕한 적 있다”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사춘기를 맞은 지효를 중심으로 원하는 멤버를 골라 마음껏 지적할 수 있는 배틀이 펼쳐졌다. 트와이스 멤버들은 서로의 일거수일투족을 알고 있는 만큼 숨겨진 이야기들을 폭로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아이돌룸’은 24일 오후 6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