빅톤 정수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 출연···윤시윤 동생 役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에 출연하는 빅톤의 정수빈. /사진제공=플레이엠엔터테인먼트

그룹 빅톤의 정수빈이 tvN 새 수목드라마 ‘싸이코패스 다이어리’에 출연한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우연히 목격한 살인사건 현장에서 도망치던 중 사고로 기억을 잃은 호구 육동식(윤시윤 분)이 손에 들고 있던 살인 과정이 상세히 기록된 다이어리를 보고 자신이 싸이코패스 연쇄살인마라고 착각하며 벌어지는 이야기. 앞서 배우 윤시윤, 정인선, 박성훈, 이한위, 허성태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정수빈은 극 중 육동식 가족의 막내 육동찬 역을 맡았다. 그는 육동식의 아버지와 새엄마 사이에서 낳은 늦둥이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자란 철부지 고등학생의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정수빈은 최근 웹드라마 ‘다시 만난 너’에서 주연으로 활약 중이다. 그는 다정다감한 매력의 조아성으로 분해 열연을 펼치고 있다.

‘싸이코패스 다이어리’는 올해 하반기에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