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비투비 서은광, 첫 출연···“중요한 건의 사항 있어 나왔다”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 예고편. /사진제공=MBC

그룹 비투비의 서은광이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에 처음 출연한다.

24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에는 3주년 특집과 함께 국군의 달을 맞아 ‘국군장병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에 역대 MC 전효성과 차오루가 함께해 의미를 더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MC들은 이기자 부대에 방문했다. 이들은 군 복무 중인 서은광과 B1A4의 신우를 만났다. 서은광은 “방송에 출연하기까지 걱정이 많았지만 중요한 건의 사항을 말하기 위해 출연을 결심했다”고 밝혔다.

이어 군악대원인 서은광은 무대 위에서 볼 수 없었던 수준급의 알토 색소폰 연주실력을 선보여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서은광은 “최근에 특급전사로 선발됐다”면서 “모범적인 군 생활을 이어가고 있다”고 알렸다.

또한 서은광에게 깜짝 영상 편지가 도착했다. 그를 위한 지인들의 응원 메시지가 전해지며, 현장을 훈훈하게 했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비디오스타’는 24일 밤 8시 3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