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간아이돌’ 셀럽파이브 신봉선 “남창희, 정말 괜찮은 남자” 깜짝 고백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 스틸컷. /사진제공=MBC

그룹 셀럽파이브의 신봉선이 개그맨 남창희를 향한 진심을 고백한다. MBC에브리원 ‘주간아이돌’에서다.

오는 25일 방송되는 ‘주간아이돌’에서 셀럽파이브는 청순미를 뽐내며, 신곡 ‘안 본 눈 삽니다’의 무대를 선보인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MC 광희는 “신봉선과 남창희는 타 프로그램에서 썸 탄 사이”라며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해 언급했다. 이에 MC 조세호는 “실제로 남창희를 보고 떨렸는가? 안 떨렸는가?”라고 묻자, 신봉선은 쉽게 답하지 못해 순식간에 현장을 발칵 뒤집어 놓았다.

또한 셀럽파이브 멤버들의 추궁에 신봉선은 “남창희는 정말 괜찮은 남자”라고 밝혀 묘한 분위기를 형성했다. 이어 MC들을 공격하는 코너에서 신봉선은 남창희에 “나는 너를 욕하기보다 그저 단둘이 얘기하고 싶다”고 말하며 로맨스를 이어갔다.

한편 셀럽파이브는 메인 보컬, 댄서, 래퍼, 비주얼을 가리기 위해 치열한 신경전을 벌였다. 이들은 레드벨벳, 있지, CIX 등 K팝 아이돌이 소화한 입덕문을 각자의 개성으로 승화했다. 특히 셀럽파이브의 송은이는 세대별 춤을 골고루 숙지하고 있어 모두를 놀라게 했다고 해 궁금증을 높인다.

‘주간아이돌’은 오는 25일 오후 5시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