민서, 오늘(24일) 신곡 ‘성장’ 발표…”안 슬프게 부르려고 노력”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민서. / 제공=미스틱스토리

가수 민서가 가수 겸 프로듀서 윤종신과의 새 음반 작업을 떠올리며 “최대한 안 슬프게 부르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민서는 24일 오후 6시 새 싱글 음반을 발표한다. 타이틀곡 ‘성장’과 또 다른 분위기의 ‘소개’를 담았다. 윤종신이 직접 프로듀싱을 맡아 민서의 매력을 끌어올렸다.

민서는 “윤종신은 내 목소리에 슬픔이 가득하다며, 녹음할 때 항상 ‘덜 슬프게’ 부르라고 한다”며 “슬퍼도 안 슬프게 부르는 발라드가 더 슬픈 것이라며, 최대한 감정을 덜어내 담담하게 부르는 데 집중했다”고 설명했다.

앞서 ‘좋아’ ‘처음’ ‘널 사랑한 너’ 등을 통해 민서의 청아하면서도 호소력 짙은 감성을 보여준 윤종신은 이번에도 민서만이 표현할 수 있는 면을 강조했다. 윤종신은 “민서의 가창 화법은 미숙과 성숙을 동시에 다 가지고 있어, 애처로우면서 한편으로 대견하다”며 “단출한 악기 구성에서 특히 빛나는 민서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달라”고 했다.

‘성장’은 뒤늦게 상대방에 대한 고마움을 깨달으며 한 단계 성장하는 이야기의 곡이다. 더불어 ‘소개’는 치열한 이별의 과정에서 잃어버린 나의 모습을 그리워하는 내용이다. 두 곡이 절묘하게 이어지며, 연달아 들으면 마치 한 편의 성장 영화를 보는 것 같은 느낌이라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