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9, 두바이 한류박람회 홍보대사 위촉 ‘K팝 대표 공연’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SF9의 일곱 번째 미니 앨범 ‘알피엠(RPM)’의 단체 재킷 사진 / 사진제공=FNC엔터테인먼트

그룹 SF9이 두바이 한류박람회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SF9는 23일 산업통상자원부, 문화체육관광부,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주최하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한국콘텐츠진흥원이 주관하는 산업문화 융합 엑스포 ‘두바이 한류박람회(Korea Brand & Content Expo 2019 Dubai)’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한류박람회는 한류스타와 공연 등 한류를 우리 소비재, 서비스 상품 홍보와 융합한 수출 마케팅 행사다. 중동 지역 최초로 두바이에서 개최되는 한류박람회는 현지시간 10월 16~18일까지 진행돼 한류를 활용한 우리 소비재의 프리미엄 이미지 구축에 좋은 계기가 될 전망이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SF9은 오는 10월 17일 개막식 무대인사와 K팝 공연, 팬사인회, 기자회견, 사회공헌활동(CSR) 등 다양한 활동을 통해 한류박람회와 우리 제품에 대한 긍정적 이미지 제고에 힘쓸 예정이다. 특히 SF9은 두바이에서 첫 라이브 무대를 선보여 현지 K팝 팬들의 큰 관심을 받을 것으로 기대된다. 두바이에서 K팝을 대표해 공연하게 된 SF9은 화려하고 감각적인 퍼포먼스로 폭발적인 K팝 무대의 정수를 선보일 예정이다.

SF9은 2016년 데뷔해 ‘오솔레미오’ ‘질렀어’ ‘RPM’ 등 눈과 귀를 즐겁게 하는 다양한 히트곡으로 미국의 유명 음악매체 빌보드로 부터 ‘2019년 반향을 일으킬 K팝 그룹’으로 평가받았다. 뿐만 아니라 JTBC 드라마 ‘SKY캐슬’에 출연한 찬희, MBC 방송예정 드라마 ‘어쩌다 마주친 하루’에 주인공으로 발탁된 로운 등 멤버 별로 드라마∙영화∙예능을 종횡무진하며 대중에게도 눈도장을 찍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