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TZY(있지), 글로벌 시장 진출…亞·美 11개 지역 대규모 쇼케이스 개최

[텐아시아=우빈 기자]

그룹 IYZY / 사진제공=JYP엔터테인먼트

그룹 ITZY(있지)가 데뷔 후 첫 해외 쇼케이스 투어로 글로벌 시장에 진출한다.
ITZY는 11월 2일(이하 현지시간) 자카르타를 시작으로 내년 1월 26일 뉴욕에 이르기까지 아시아 및 미국 11개 도시에서 쇼케이스 투어를 연다.
이와 관련해 JYP엔터테인먼트는 23일 ITZY 공식 SNS에 ‘ITZY PREMIERE SHOWCASE TOUR ITZY? ITZY!’ 개최를 알리는 포스터와 영상을 공개했다. 이에 따르면 ITZY는 11월 2일 자카르타, 9일 마카오, 12월 1일 타이베이, 8일 마닐라, 13일 싱가포르, 21일 방콕 등 아시아 지역에 이어 내년 1월 17일 LA, 19일 미니애폴리스, 22일 휴스턴, 24일 워싱턴, 26일 뉴욕 등 미주 지역에서 쇼케이스 투어를 개최한다.
ITZY는 ‘2019 최고 신인’이라는 명성에 걸맞게 데뷔 후 첫 해외 쇼케이스를 아시아 및 미국 11개 지역에서 대규모로 개최하며 글로벌 시장 공략에 나선다.
ITZY가 현지서 어떤 인기 돌풍을 일으킬지, 또 ITZY는 어떤 무대로 현지 팬들을 매료시킬지 기대된다.
ITZY는 2월 첫 디지털 싱글 ‘IT’z Different(있지 디퍼런트)’의 타이틀곡 ‘달라달라’, 7월 첫 미니앨범 ‘IT’z ICY(있지 아이씨)’ 타이틀곡 ‘ICY(아이씨)’를 연속 히트시키며 ‘2019 최고 신인’으로 자리매김했다.
‘달라달라’로 ‘지상파 최단기간 음악방송 1위’ 및 지상파 7관왕을 포함해 ‘음악방송 총 9관왕’에 올랐고 ‘ICY’로 ‘음악방송 12관왕’을 차지하며 이 기록을 경신했다. ‘달라달라’ 및 ‘ICY’ 뮤직비디오는 유튜브 조회수에서도 신인으로서 역대급 기록 행진을 보였다. 23일 오전 기준 ‘달라달라’는 1억 5200만뷰, ICY는 8980만뷰를 돌파하며 조회수 상승세를 이어가고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