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푸파2’ 백종원, “카이막, 천상의 맛…터키와서 꼭 먹어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2일 방영된 tvN 예능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 방송화면.

22일 방영된 tvN 예능 ‘스트리트 푸드 파이터2’에서 백종원이 카이막에 대해 “천상의 맛”이라고 표현했다.

백종원은 터키 이스탄불에 온 첫 날엔 케밥을 먹었다. 다음날 아침 일찍 일어나 터키의 국민 간식이라고 불리는 ‘시미트’를 먹으러 갔다. 시미트는 터키의 식사 빵 혹은 간식 빵이다.

이후 백종원은 들뜬 목소리로 “터키와서 꼭 먹어야 하는 것, 위시리스트 중 하나를 먹으러 간다. 터키와서 이걸 안 먹으면 후회한다”며 한 식당으로 갔다. 이른 아침이라 대부분의 식당이 문을 닫은 가운데 백종원의 발걸음이 향한 식당만 문을 열고 있었다.

백종원이 소개한 음식은 ‘카이막’이었다. 백종원은 꿀을 넣은 우유를 칭하는 ‘발르슈트’ 등과 함께 카이막을 주문했다.

백종원은 “나는 맛 표현을 잘하는 데도 카이막은 표현하기 어렵다. (굳이 표현하자면)최상급의 버터와 고소하고 잘 만든 생크림 두 개를 더 해서 곱하기 2를 한다. 거기에 무지하게 맛있는 꿀을 더한다”고 설명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