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틀 포레스트’ 이승기, ‘백설공주’ 깜짝 변신…독사과 먹으며 ‘메소드 연기’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SBS 예능 ‘리틀 포레스트’./ 사진제공=SBS

오는 23일 밤 10시에 방송되는 SBS 월화 예능 ‘리틀 포레스트 : 찍박골의 여름’(이하 ‘리틀 포레스트’)에서는 사과 농장을 찾은 배우 이승기가 백설공주 연극에 도전한다.

최근 멤버들은 사과 따기 체험을 위해 양구의 사과 농장을 찾았다. 사과를 따던 중 이승기는 아이들이 말했던 ‘백설공주’ 연극을 떠올리며 독사과를 먹고 쓰러지는 열연을 펼쳤다. 그러나 기대했던 반응과 달리 무반응을 시작으로 진짜 독사과인지 먹어보는 아이가 발생하는 등 뜻밖의 전개가 이어져 이승기를 당황하게 했다.

이에 이승기는 “삼촌 독사과 먹었어” 라며 아이들의 관심을 끌기 위해 분투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날 이승기와 박나래는 합작 프로젝트 ‘프로듀스 500원’을 했다. 착한 일을 가장 많이 한 어린이에게 500원을 주겠다는 내용이 공개되자 아이들은 경쟁적으로 선행에 나섰다. 각자 지금까지 했던 착한 일을 발표하는가 하면 착한 일을 하기 위한 눈치싸움까지 벌어져 눈길을 끌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