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가본드’ 이승기, 테러범 일당 발견?…격투 벌이다 경찰에 체포 당해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배가본드’./ 사진=SBS 방송화면

SBS 금토드라마 ‘배가본드’의 이승기가 경찰에 체포됐다.

21일 방송된 ‘배가본드’에서는 차달건(이승기 분)이 의문의 남자와 격투를 벌였다.

차달건은 자신의 노트북이 사라진 것을 확인하고 테러리스트와 한패로 의심되는 남자를 쫓았다. 추격 끝에 그를 잡아 때려 눕혔고, 쓰러진 남자는 칼을 들고 위협했다. 차달건은 격투 끝에 그를 제압했다. 이어 뜨거운 물에 남자의 얼굴을 들이밀며  “누가 보냈느냐. 테러리스트 어디있냐?”며 캐물었다.

남자는 모르쇠로 일관했고, 차달건은 “죽고 싶지 않으면 빨리 말해”라며 소리쳤다. 그 순간 현지 경찰들이 들이닥쳐 차달건을 체포했다. 결국 차달건은 유치장에 갇혔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