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입사관 구해령’ 이정하, 촬영장서도 ‘귀요미’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신입사관 구해령’./ 사진제공=MBC

MBC 수목드라마 ‘신입사관 구해령’에 출연중인 배우 이정하의 매력만점 비하인드 스틸이 공개됐다.
극 중 예문관 검열 김치국으로 변신한 그는 훈훈한 마스크와 단연 돋보이는 리액션으로 감초 역할을 톡톡히 해내며 극에 활력을 불어넣고 있다.

공개된 스틸에 담겨있는 이정하는 ‘예문관 귀요미’라 불리던 작품 속 모습과 크게 다르지 않았다. 카메라를 향해 산뜻한 미소를 짓고 있는 그는 보는 이들까지 기분 좋게 만드는 마법을 부리는 듯하다. 사뭇 진중한 분위기도 눈길을 끈다. 진지한 표정으로 붓글씨를 써 내려가는 모습은 극 중 어린 나이에 과거 시험에 합격하며 ‘용산의 아들’이라 불린 김치국의 반전 면모가 담긴 듯해 보는 이들의 흥미를 자극한다.

이어진 스틸에서는 바쁜 촬영 현장 속 밝은 에너지를 발산하며 인간 비타민으로 변신한 그의 사랑스러운 매력이 가득 담겨있다. 이정하는 평소에도 개성 넘치는 풋풋함과 싱그러움으로 스태프들의 기운을 북돋아주고 있다는 후문이다.

이처럼 이정하는 작품뿐 아니라 촬영 현장에서도 미소를 잃지 않고 주변 사람들에게까지 행복한 에너지를 전달하고 있다. 다음 주 종영을 앞둔 상황에서 마지막까지 안방극장의 미소를 책임질 그의 활약에 이목이 쏠린다.

‘신입사관 구해령’은 매주 수, 목요일 오후 8시 55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