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을 넘는 녀석들’ 김명민, 예능 봉인 해제… ‘불멸의 이순신’ 소환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김명민./ 사진제공=MBC

배우 김명민과 김인권이 MBC 역사 탐사 예능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에 뜬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선녀들’ 6회에서는 임진왜란의 영웅 이순신 장군의 발자취를 쫓아 승리의 역사 길을 함께 걷는다. 이에 걸맞은 특급 게스트들이 ‘선녀들’ 출연을 예고,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바로 배우 김명민과 김인권이다.

특히 김명민의 예능 출연은 좀처럼 볼 수 없던 모습이기에 더욱 이목을 집중시킨다. 그동안 감춰뒀던 김명민의 숨은 매력과 지식이 ‘선녀들’에서 봉인 해제될 예정.

드라마 ‘불멸의 이순신’으로 인생 캐릭터를 남긴 김명민은 그 누구보다 이순신을 잘 아는 ‘이순신 잘알’ 면모로 설민석, 전현무, 유병재의 감탄을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자기도 모르게 술술 나오는 이순신과 관련한 역사 지식들로 인해, 뜻밖의 당황스러운 상황에 빠지기까지 했다고.

또한 절친한 선후배인 김명민과 김인권은 남다른 케미를 자랑했다. 김인권은 김명민을 옆에서 모실 수밖에 없었던 독특한 인연을 언급했다. 이에 김명민은 긴장감을 감추지 못했다.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6회는 22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