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아시아 투어 개최…서울 포함 7개 도시 확정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그룹 위너의 아시아 투어 ‘WINNER CROSS TOUR’ 스케쥴/사진제공=YG엔터테인먼트

그룹 위너(WINNER)가 오는 10월 서울을 시작으로 아시아 투어에 나선다.

위너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20일 오후 4시 공식 블로그에 위너의 아시아 투어 ‘WINNER CROSS TOUR’ 소식을 전했다.

이날 발표된 ‘WINNER CROSS TOUR’ 투어 스케줄에 따르면 위너는 서울을 시작으로 타이베이, 자카르타, 방콕, 쿠알라룸푸르, 마닐라, 싱가포르 등 아시아 7개 도시에서 팬들을 만난다. 서울 콘서트는 오는 10월 26일 오후 7시, 27일 오후 4시 KSPO DOME(올림픽 체조경기장)에서 펼쳐진다.

위너는 서울에 이어 11월 24일 타이베이, 12월 21일 자카르타를 찾아간다. 내년에는 1월 11일 방콕, 1월 18일 쿠알라룸푸르, 1월 25일 마닐라, 2월 8일 싱가포르로 연이어 출격할 예정이다.

지난해 8월 아시아 투어를 개최했던 위너는 열정적인 공연과 다채로운 무대로 많은 글로벌 팬들의 사랑을 받은 바 있다. 올해 1월 첫 북미 투어를 성황리에 마친데 이어 최근 7개 도시 9회 규모의 일본 첫 아레나 투어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