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김민규X차오루, “입안에 장미꽃이 피는 느낌” 로맨틱 티타임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틀트립’ 김민규. /사진제공=KBS2

KBS2 ‘배틀트립’에서 김민규가 ‘꽃을 든 남자’로 변신해 여심을 설레게 한다.

오는 21일 방송 예정인 ‘배틀트립’은 ‘요즘 애들이 떠나는 중국 여행지’를 주제로 차오루·김민규와 청하·주결경이 여행설계자로, 오마이걸 효정이 스페셜 MC로 출연한다. 두 팀은 각각 ‘쿤밍’과 ‘광저우’ 여행을 설계하는 가운데 이날 방송에서는 차오루·김민규의 ‘차밍 쿤밍 투어’가 공개될 예정이다.

공개된 스틸 속에는 김민규는 선글라스를 쓰고 보조개가 쏙 들어가게 미소를 짓고 있다. 그의 손에 들려있는 특이한 꽃다발의 모습이 눈길을 끈다. 음료가 든 컵에 꽃이 꽂아져 있는 듯한 꽃다발의 정체가 궁금증을 자아낸다.

이는 꽃카페에 간 김민규의 모습이다. 차오루는 마치 비밀의 정원을 연상케 하는 신비로운 카페로 그를 안내했다. 아메리카노를 시킨 차오루·김민규는 꽃의 도시로 불리는 쿤밍인 만큼 꽃다발을 얹은 ‘꽃아’(꽃다발 아메리카노)가 등장하자 눈을 떼지 못했다. 김민규가 꽃아를 들자 차오루는 “드라마 ‘꽃보다 남자’가 생각난다”며 감탄했다.

차오루·김민규는 꽃아뿐만 아니라 장미차, 장미라떼까지 꽃내음으로 가득 채워진 차를 즐기며 낭만적인 티타임을 가졌다. 두 사람은 “입안에 장미꽃이 피는 느낌”이라며 꽃향을 만끽했다.

김민규는 쿤밍에서 외모 검증 시간을 가졌다고 해 관심이 쏠리고 있다. 가는 곳곳마다 중국어로 자기 소개를 하며 쿤밍 시민들 앞에서 자신의 비주얼을 확인한 것. 그가 외모 검증에 나서게 된 이유가 궁금해진다.

‘배틀트립’은 오는 21일 오후 9시 15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