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면가왕’ 치어리더 박기량, 즉석 탬버린 댄스로 분위기 ‘후끈’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복면가왕’ 스틸./사진제공=MBC

치어리더 박기량이 MBC ‘복면가왕’에서 탬버린 댄스 대결을 펼친다.

오는 22일 방송되는 ‘복면가왕’에는 5연승 가왕 ‘노래요정 지니’에 대항할 새로운 복면 가수 8인의 무대가 공개된다. 판정단으로는 박기량과 아나운서 최희, 걸그룹 이달의 소녀의 희진과 김립이 합류한다.

박기량은 이날 방송에서 뛰어난 예능감으로 시청자들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판정단석에 함께한 그는 남심은 물론 여심까지 흔드는 솔직 매력과 함께 놀라운 추리 실력을 뽐낸다.

박기량은 희진과 자존심을 건 탬버린 댄스 대결도 펼친다. 한 복면 가수의 시원찮은 탬버린 댄스 개인기를 다시 살리기 위해 치어리더와 걸그룹인 두 사람이 소매를 걷어붙이고 나선 것. 두 사람은 즉석에서 프리스타일 댄스를 각기 다른 느낌으로 선보여 열광적인 환호를 이끌어냈다는 후문이다.

‘복면가왕’은 매주 일요일 오후 5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