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차오루X김민규, 첫 만남에 중국 쿤밍行···궁금증 ‘UP’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KBS 2TV ‘배틀트립’ 스틸컷. /사진제공=KBS

가수 차오루와 배우 김민규의 설렘 가득한 여행기가 펼쳐진다. KBS 2TV ‘배틀트립’에서다.

오는 21일 방송되는 ‘배틀트립’에는 ‘요즘 애들이 떠나는 중국 여행지’를 주제로 차오루, 김민규와 가수 청하, 주결경이 여행설계자로 나선다. 이에 차오루와 김민규는 커플 여행 1순위로 꼽히는 쿤밍, 청하, 주결경은 패션의 메카 광저우로 여행을 떠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차오루와 김민규는 이번 방송을 통해 처음 만났다고 밝혀 출연진을 놀라게 했다. 차오루는 사전 미팅 당시 상대방이 누군지도 모른 채 기다렸다. 그는 “누구인지 모르니까 마음이 싱숭생숭하다”며 설렜다. 이후 김민규가 들어왔고, 차오루는 자꾸만 새어나오는 웃음을 감추지 못했다. 차오루는 “사전 미팅 때 김민규를 처음 보고 ‘멋있다’고 생각했다”고 털어놓았다.

또한 김민규는 이번 여행이 생애 첫 해외여행이라고 했다. 그는 “멋있는 풍경이 가득한 곳에서 맛있는 음식들을 먹으면서 핫함을 느끼고 싶다”며 여행에 대한 로망을 쏟아냈다. 이에 차오루는 김민규의 로망을 충족시킬 수 있는 여행지로 쿤밍을 꼽은 뒤, “누나만 믿고 따라오면 된다”며 자신감을 내비쳤다.

한편 김민규는 “쿤밍과 사랑에 빠졌다”며 감탄했다고 해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배틀트립’은 오는 21일 밤 9시 15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