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양·선미·위너 작곡가 빈스, 더블랙레이블서 데뷔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작곡가 빈스. / 제공=더블랙레이블

음악전문 레이블 더블랙레이블에 속한 빈스(Vince)가 오는 10월 2일 솔로 가수로 데뷔한다.

20일 소속사 더블랙레이블은 공식 SNS에 빈스의 새 음반 발매 날짜와 예고 사진을 올렸다. 사진에는 검은색 정장을 차려입은 빈스의 모습이 담겨있다.

빈스는 죠 리(Joe Rhee)라는 이름으로 더블랙레이블 소속 프로듀서로 활동했다. 선미의 ‘가시나’, 지드래곤의 ‘슈퍼 스타(SUPER STAR)’, 위너의 ‘아예’, 태양의 ‘웨이크 미 업(WAKE ME UP)’ 등 다양한 곡을 만들었다. 작사·작곡·편곡 실력뿐만 아니라 개성 있는 목소리도 갖고 있다. 그가 부르는 음악은 어떤 느낌일지 주목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