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연수, “널 안 낳았으면 어쩔 뻔”···팔라완에서 딸 송지아와 행복 여행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사진제공=박연수 인스타그램

배우 박연수가 딸 송지아와 함께 행복한 여행을 즐겼다.

박연수는 19일 자신의 SNS 계정에 “행복했던 지아와나. 온전히 둘을 위한 시간. 널 안 낳았으면 어쩔뻔했니. 혼자 키우느라 늠 힘들었지만 이렇게 행복한 시간이 오네~#베틀트립#모녀여행#너무 아름다운 섬#팔라완”이라는 글과 함께 2장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박연수는 필리핀 팔라완에서 송지아와 함께 스노클링을 하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 두 모녀는 여유로운 일상을 보내며, 다정한 분위기를 자아냈다.

박연수와 송지아는 KBS 2TV ‘배틀트립’의 게스트로 처음 출연해 팔라완에서의 여행기를 공개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