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미네 반찬’ 전인권, 난생 처음 요리 도전…‘新 할배 제자’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수미네 반찬’ 영상 캡처./사진제공=tvN

18일 방송되는 tvN ‘수미네 반찬’에서는 김수미의 새로운 제자로 배우 임현식과 김용건, 가수 전인권이 등장한다. 반찬을 할 줄 모르고, 귀찮아서 잘 해먹지 않는 사람들을 위해 앞으로 4주간 특별한 반찬 특강이 진행된다.

김수미는 평소 혼자 살면서 제대로 된 끼니를 챙기지 않는 선후배 동료들의 모습에 안타까움을 느껴 그들을 스튜디오로 초대힌다. 김수미는 반찬 특강 첫 교시인 만큼 가장 기본이 되는 감자채볶음과 매콤멸치볶음, 된장찌개, 돼지김치볶음 레시피 전수에 나선다.

세 제자 중 맏형인 임현식은 김수미표 손맛을 전수받겠다는 열정을 쉴 새 없이 토크로 풀어내 웃음을 자아낸다. 또한 평소 1인분만 만들어 먹는다는 혼밥러 임현식은 감자채볶음과 함께 본인만의 노하우인 찍어 먹는 소스를 곁들이는 등 창의적인 요리를 뽐내 웃음을 자아낸다.

방송을 통해 혼자 사는 생활을 공개한 바 있는 김용건은 예상치 못한 요리 실력으로 극찬을 받는다. 이에 최현석 셰프의 자리를 위협하는 우등생 후보로 떠오르기도 한다.

전인권은 난생 처음 해본 요리에 무한한 만족감과 흥미를 보여 요리계의 신생아로 떠오른다. 또한 막간을 이용해 ‘걱정 말아요 그대’를 열창하며 한국 록 음악의 대부다운 카리스마를 선보인다.

새로운 할배 제자들과 함께하는 ‘수미네 반찬’은 이날 오후 8시 1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