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투4’ 이동건, 조윤희 빈자리 채운다…일일 MC로 대활약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이동건,해피투게더

배우 이동건. /사진=텐아시아DB

배우 이동건이 KBS2 ‘해피투게더4’(이하 ‘해투4’)에서 아내 조윤희를 대신해 일일 MC로 활약한다.

오는 19일 방송되는 ‘해투4’는 ‘황태자가 체질’ 특집으로 꾸며진다. 이날 방송에는 신성우, 엄기준, 임태경, 켄이 출연해 화려한 입담과 개인기로 시청자들의 눈과 귀를 즐겁게 만들 예정이다.

스페셜 MC로 자리한 이동건은 “아내 조윤희에게 꼭 빠질 수 없는 일이 생겼다. 조윤희 빈자리를 내가 아니면 누가 채우겠냐”며 사랑꾼 면모를 자랑했다.

이동건은 조윤희와의 다양한 에피소드를 가감 없이 전해 MC들의 귀를 쫑긋 세우게 만들었다. 그는 “밥을 먹을 때도 손을 잡았던 과거와 달리, 손을 놓고 먹기 시작한 지 꽤 됐다”고 솔직한 근황을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앞선 출연에서 “첫 결혼기념일을 까먹고 족발만 사 왔다”고 고백해 ‘국민 족발남’이라는 별명을 갖게 됐던 이동건. 그는 “’국민 족발남’ 사건 이후 두 번째 결혼기념일이 얼마 안 남았다. 그 사건을 만회할 만큼 특별한 이벤트를 기획 중이다”고 포부를 드러냈다.

이동건의 남다른 예능감은 유재석도 인정할 수밖에 없었다. 다채로운 리액션과 추임새로 현장에 있던 모두를 빵빵 터지게 만든 것이다.

유재석도 인정한 이동건의 예능감은 오는 19일 오후 11시 10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