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히트곡 부자 새 친구 공개···포지션 임재욱과 기막힌 평행이론 ‘충격’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SBS ‘불타는 청춘’ 스틸컷. /사진제공=SBS

가수 포지션인 임재욱이 소름 끼치는 평행이론을 가진 새 친구를 만난다. SBS ‘불타는 청춘’에서다.

17일 방송되는 ‘불타는 청춘’에서 청춘들은 역사적으로 의미 있는 인천 강화도로 여행을 떠난다. 이번 여행에는 한동안 보지 못했던 청춘들이 대거 참여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는 제작진이 새 친구의 힌트로 ‘사장님’과 ‘썸머 송’을 전달하자, 임재욱은 “나 아닌가?”라며 자신을 떠오르게 하는 힌트에 의아해했다. 제작진은 마지막 힌트로 ‘임재욱’을 제시해 청춘들의 궁금증을 자아냈다. 새 친구의 마중은 자연스럽게 임재욱과 배우 구본승이 함께 했다. 구본승은 한층 업그레이드된 마중 아이템을 준비해 ‘구마중’ 캐릭터를 각인시켰다.

한편 새 친구는 히트곡 부자로 소문난 가수로, 당시 데뷔곡 뮤직비디오에 당대 톱스타들이 참여해 화제를 모았다. 새 친구는 처음 출연하는 리얼 예능프로그램에 긴장하다가도 나무 아래에서 화보 자세를 취하는 등 엉뚱한 모습을 보였다. 이어 새 친구는 평소 좋아하는 집라인을 타고 내려가 구본승, 임재욱을 만났다.

직업부터 취향까지 공통점이 많은 새 친구와 임재욱은 처음 만났음에도 서로를 껴안으며 알 수 없는 동질감을 느꼈다. 이어 새 친구는 숙소로 가서 청춘들과 반갑게 인사를 나눈 뒤 자신의 히트곡 메들리를 들려줬다. 이에 최민용은 “다 아는 노래여서 소름돋는다”며 놀라워했다고 해 새 친구는 도대체 누구인지 본 방송에 대한 궁금증을 높인다.

‘불타는 청춘’은 17일 밤 11시 20분 방송된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