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스달 연대기’ 황희 “장동건, 잘생김 ‘반박불가’…송중기, 배우들에 패딩 선물”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황희 인터뷰,의사요한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에서 무광 역을 열연하고 있는 배우 황희. /조준원 기자 wizard333@

배우 황희가 tvN 토일드라마 ‘아스달 연대기’에서 배우 장동건, 송중기와 호흡을 맞춘 소감을 밝혔다.

‘의사요한’ 종영 후 16일 오후 서울 잠원동의 한 카페에서 배우 황희를 만났다. 황희는 ‘의사요한’에서 마취통증의학과 펠로우 이유준 역을 맡아 열연했다. 황희는 tvN ‘아스달 연대기’에 대칸부대 전사 무광 역으로도 출연하고 있다.

황희는 “장동건 선배님은 부처님인줄 알았다. 티를 안 내시고 묵묵하고 진지하다”고 말했다. 이어 “굉장히 재밌기도 하시다”며 “분장이 좀 세지 않나. 머리가 헝클어졌을 때 분장팀에서 와서 거울을 보여주면서 머리가 흐트러졌다고 넘기면서 분장팀 스태프들이 농담으로 ‘이상하다’고 하니 ‘그러기 쉽지 않다’고 하셨다. 선배님이 너무 잘생기셔서반박할 수가 없다”고 말했다.

송중기에 대해서는 “송중기 선배님에게는 깍듯하게 ‘선배님이라고 했더니 선배님이 ‘장동건 형님은 선배님이고 나는 형’이라고 말씀하셨다. 캐주얼하시면서 남자답고 또 자상하다. 묵묵히 뒤에서 사람들을 잘 챙겨준다”고 말했다. 또한 “나는 거기 없었지만 와한족 장면 촬영으로 인해 겨울에 제주도에서 찍은 적이 있다. 생각보다 머무는 기간이 길어져서 (추운 날씨 때문에) 옷가게에 가서 패딩도 하나씩 사주셨다고 한다. 정말 세심한 부분이 많다고 생각했다”고 덧붙였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