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리마마트’ 백승룡 감독, “빠야족, 비중있는 비밀병기로 연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김병철,이동휘,이순재,박호산,정혜성,쌉니다 천리마마트,백승룡

백승룡 감독(맨 왼쪽)./ 서예진 기자 yejin@

tvN 새 금요드라마 ‘쌉니다 천리마마트(천리마마트)’의 연출을 맡은 백승룡 감독이 원작 속 빠야족에 대해 “비중있는 비밀병기로 넣었다”고 밝혔다. 

16일 오전 11시에 서울 도화동 베스트웨스턴프리미어 서울가든호텔 그랜드볼룸B에서 열린 ‘쌉니다 천리마마트(천리마마트)’ 제작발표회에서였다. 이날 발표회에는 배우 김병철, 이동휘, 이순재, 박호산, 정혜성과 백 감독이 함께했다.

‘천리마마트’는 DM그룹 내에서 ‘유배지’로 통하는 천리마마트를 기사회생하려는 점장과 그에 대립하는 사장이 만들어내는 코미디물이다. 이동휘가 천리마마트의 점장 문석구 역을, 김병철이 마트 사장 정복동 역을 맡았다. 동명의 웹툰을 원작으로 한다.

백 감독은 빠야족의 표현에 대해 “사회적 이슈가 심각해서 표현을 어떻게 해야될 지 고민을 했다. 하지만 ‘천리마마트’에서 가장 중요한 포인트가 빠야족이다. 이 분들이 빠지면 천리마마트 아니라고 생각했다”고 털어놓았다.

이어 “문제가 되지 않는 선에서 빠야족도 한 축이 되고 큰 역할을 하는 좋은 캐릭터들로 변화시켰다”라고 덧붙였다.

시청자들의 반응에 대해선 “시청자들께서 어떤 반응을 보일지는 모험적인 부분이 아닐까 싶다. 걱정하는 부분들은 거의 하지 않았다. 중요한 역할이고 재밌게 나올 거다. 1회에서 연출에 신경썼는데 그 부분을 재밌게 봐줬으면 한다”고 바랐다.

‘천리마마트’는 오는 20일 밤 11시 첫 회를 방송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