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애의 참견2’ 정다경, 로맨스물 여주인공으로 출연…‘대세 행보’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연애의 참견 시즌2’ 스틸./사진제공=KBS Joy

그룹 비너스의 정다경이 KBS Joy 로맨스파괴 토크쇼 ‘연애의 참견 시즌2’ 사연 속 주인공으로 변신한다.

오는 17일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 시즌2’에는 정다경이 출연한다. 정다경은 TV조선 ‘내일은-미스트롯’에서 폭발적인 성량으로 무대를 장악하며 눈도장을 찍었다. 노래에 이어 연기 활동까지 여러 분야에서 다채로운 활약을 펼치고 있다.

이날 방송에서 정다경은 취준생 남자친구에게 특급 내조를 하는 사연녀를 연기한다. 그는 사연 후반 완벽한 남자친구와 헤어질 수밖에 없는 애틋함과 간절함을 연기할 예정이다.

특히 정다경은 운명적으로 만난 한 남자와 알콩달콩 연애를 이어오며 행복해 하지만 결혼이라는 현실의 벽과 예비 시어머니 때문에 위기에 처한다. 이에 사랑을 어떻게든 지켜나가려는 사연 속 주인공의 상황에 깊게 몰입해 인상적인 연기를 펼쳤다고 한다.

정다경은 “‘연애의 참견’ 첫 출연이라 많이 긴장했다. 또한 결혼을 안 해본 입장에서 예비 며느리의 역할을 잘 표현할 수 있을까 걱정도 됐다. 하지만 촬영현장 분위기가 좋아서 즐겁게 촬영할 수 있었고, 캐릭터에 몰입도 잘 됐던 것 같다”며 “열심히 촬영한 만큼 많은 분들께서도 재밌게 봐주셨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무대에서와는 색다른 매력으로 안방 참견러들을 매료시킬 정다경의 로맨스 드라마는 이날 오후 10시 50분 방송되는 ‘연애의 참견 시즌 2’에서 공개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