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린, 첫 단독 소극장 콘서트 ‘서서히 어른이 되어간다(서른)’ 콘셉트 포토 공개

[텐아시아=우빈 기자]

가수 효린의 라이브 공연 ‘서서히 어른이 되어간다(서른)’ 콘셉트 포토 / 사진제공=브리지

가수 효린이 총 4막으로 구성된 소극장 라이브 공연을 선보인다.

효린은 최근 공식 SNS 계정을 통해 첫 단독 소극장 콘서트 ‘서서히 어른이 되어간다(서른)’ 1막과 2막 콘셉트 포토를 게재했다.

효린의 첫 소극장 라이브 공연 ‘서서히 어른이 되어간다(서른)’는 노래에 담긴 이야기들로 풀어나가는 소통형 공연으로 ‘서른’을 주제로 한 총 4개의 막으로 구성된다.

공개된 콘셉트 포토에 따르면 이번 공연의 1막 타이틀은 ‘내겐 너무 먼 서른’, 2막 타이틀은 ‘날 기다리고 있던 서른’이며, 3막과 4막 콘셉트 포토는 추후 공개된다.

이번 공연에서 효린은 그간 방송 활동 및 콘서트에서 볼 수 없었던 다양한 커버곡과 미발표 자작곡 무대를 처음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특히 기타, 건반 세션들의 참여로 한층 더 완성도 높은 공연을 기대케 한다.

소속사 측 관계자는 “‘서서히 어른이 되어간다(서른)’는 효린이 지닌 음악성을 ‘서른’이라는 시간의 흐름에 따라 각각의 막을 통해 이해하고 느끼게 해 줄 공연”이라고 설명했다.

‘서서히 어른이 되어간다(서른)’는 오는 27~28일서울 홍대 구름아래소극장에서 개최된다. 티켓은 온라인 예매사이트 티켓링크를 통해 예매할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