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녀들’ 문근영, 폭풍 젓가락질에 삼겹살 먹방 펼쳐···’눈길’

[텐아시아=박창기 기자]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 방송화면. /사진제공=MBC

배우 문근영이 폭풍 젓가락질을 펼치며 먹방 요정의 면모를 뽐냈다. MBC ‘선을 넘는 녀석들-리턴즈'(이하 ‘선녀들’)에서다.

15일 방송된 ‘선녀들’에서는 지난 방송에 이어 경주 여행 2탄이 펼쳐졌다.

이날 ‘선녀들’의 멤버들은 여행을 마치고 숙소로 향했다. 도착한 곳은 한옥이 밀집해 있는 옛날 분위기의 나뭇집. 멤버들은 집 안 널찍한 거실과 포근한 이불에 감탄했다. 이어 멤버들의 저녁식사가 시작됐다. 메뉴는 삼겹살. 문근영은 음식을 보자마자 환호성을 내질렀다. 이후 MC 전현무가 고기굽기에 돌입했고,  멤버들은 굶주린 배를 채웠다.

문근영은 고기를 야무지게 먹으며 먹방을 선보였다. 이를 본 전현무는 “한우 구워줄테니 자고 가라”며 아쉬움을 토로했다. 또한 그는 “기억에 남는 곳은 어디냐?”고 물었고, 문근영은 “쪽샘지구”라고 밝혔다. 이어 “무덤이나 발굴된 보물은 많이 봤는데, 발굴과정은 처음이라 재밌었다”고 덧붙였다.

박창기 기자 spear@tenasia.co.kr